야음1지구 401필지 지적재조사 경계결정
야음1지구 401필지 지적재조사 경계결정
  • 정혜원 기자
  • 2020.10.15 20:28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구, 오늘 위원회 개최

울산 남구가 16일 2019년 사업지구로 지정된 지적재조사 '야음1지구'에 대한 경계결정위원회를 구청 본관 회의실에서 개최한다.

이날 위원회에는 위원장인 울산지방법원 윤원묵 판사를 비롯한 9명의 위원들이 참석해 '야음1지구'401필지, 24만4,913.5㎡에 대한 지적재조사의 토지경계를 결정한다.

경계결정위원회의 결정사항은 토지소유자에게 개별적으로 통지할 예정이며 경계결정에 이의가 있는 토지소유자는 경계결정통지서를 송부 받은 날로부터 60일 내에 경계결정에 관한 이의신청서를 작성해 토지정보과에 제출할 수 있다.

기한 내 이의신청이 없으면 경계와 면적을 확정하고, 면적 증감이 발생한 토지에 대해서는 감정평가액을 기준으로 조정금을 산정해 통보할 예정이다.

한편, 지적재조사사업이란 토지를 현재 이용 형태대로 새롭게 측량해 토지소유자 간 경계분쟁을 해소하고, 토지형태를 정형화시켜 토지 가치를 높이는 국가정책 사업으로 일제강점기에 만들어진 토지대장과 종이지적도를 말소시키고, 좌표체계 방식으로 새롭게 등록해 다른 공간정보와 연계해 활용할 수 있는 디지털지적을 구축한다.  정혜원기자 usjhw@ulsanpress.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