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구생활문화센터, 23일부터 주민참여 우리동네 이웃작품전
중구생활문화센터, 23일부터 주민참여 우리동네 이웃작품전
  • 조홍래 기자
  • 2020.10.21 19:53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 중구 원도심에 위치한 지역 주민들의 생활문화·예술향유 공간인 중구생활문화센터가 생활 작품의 활성화를 위한 전시를 연다.

중구생활문화센터는 오는 23일부터 31일까지 센터 1층에서 주민참여 우리동네 이웃작품전시 일환 주민 취미작품 전시 '무늬언니-치유의 공간展'을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 지역 주민들의 자발적인 생활문화 참여 분위기를 확산시키고, 일상이 문화와 예술로 발전하는 지역의 건전한 생활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기획됐다.
주민 취미활동의 결과물로 진행되는 '치유의 공간-무늬언니展'은 이경희 씨의 개인 전시로 마련됐다. 전시장에는 울산 지역의 산과 바다 등 자연의 아름다운 무니를 담은 티셔츠와 악세서리, 모자 등 10여점의 작품이 전시된다.

이경희 씨는 "울산에 있는 산과 바다의 아름다운 모습을 여러 가지 무늬로 재탄생 시켰고, 이 무늬를 활용한 다양한 생활 작품들을 만들어 보았다"며 "숲을 보면서 살 수 있는 환경에 있는 사람들이 숲을 보지 못하고 사는 사람들보다 스트레스 호르몬이 적게 일어나듯이, 이번 전시를 통해 코로나 블루의 불안과 우울함 등을 겪은 울산시민과 주변 지인들에게 극복의 용기와 치유의 에너지를 드리고 싶다"고 전했다. 조홍래기자 starwars060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