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삼동복지재단, 미등록 경로당 운영비 지원
롯데삼동복지재단, 미등록 경로당 운영비 지원
  • 강은정 기자
  • 2020.10.22 20:07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주군 20개소 2500만원 전달

롯데삼동복지재단이 울주군 지역 미등록 경로당 20개소 운영비 2,500만원을 지원한다고 22일 밝혔다.

 농촌지역 미등록 경로당은 예산 지원이 없는 복지사각지대다.

 울주군은 이번 운영 지원금으로 전기 및 수도료, 난방비, 소모품 구입 등을 위한 운영비로 사용해 경로당을 이용하는 어르신들의 복지 증진에 도움을 줄 계획이다.

 롯데삼동복지재단은 '고향사랑, 이웃사랑 실천'이라는 재단 설립 취지에 따라 지속적으로 울주군 미등록경로당 지원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2010년부터 3년 동안 5,200만원 상당의 필요 물품들을 지원하는 가운데 2013년부터는 운영비를 지원해 오고 있다.

 이선호 군수는 "운영비와 냉난방비가 지원되는 등록 경로당과는 달리 지원 방안이 없는 미등록 경로당에 운영비를 지원해줘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강은정기자 uskej@ulsanpress.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