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금들녁 사이로 읍 승격 앞둔 삼남면사무소
황금들녁 사이로 읍 승격 앞둔 삼남면사무소
  • 김동균 기자
  • 2020.10.29 17:23
  • 0
  • 온라인기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음달 1일 부터 읍으로 승격되는 울산시 울주군 삼남면사무소 뒷 들녁이 황금빛으로 물들어 있다. 

지난해 읍 설치 기준 요건인 인구 2만명을 넘은 울주군 삼남면은 행정안전부로 부터 승인을 받아 울주군의 6번째 읍으로 승격하게 된다. 

특히 KTX 울산역세권역인 삼남면은 양산.부산을 연결하는 교통망으로 서울주권역 성장중심지로 부각되고 있다. 김동균기자 justgo999@ulsanpress.net 

29일 울산시 울주군 삼남면사무소 외벽에 다음달 1일 열릴 읍 승격 개청식을 알리는 대형현수막이 걸려 있다. 김동균기자 ulsanpress.net
29일 울산시 울주군 삼남면사무소 외벽에 다음달 1일 열릴 읍 승격 개청식을 알리는 대형현수막이 걸려 있다. 김동균기자 ulsanpress.net

 

영남알프스 산 자락아래로 울주군 삼남면 중남초등학교 (사진 아래)와 가교지구 도시개발사업이 진행될 부지인 들녁이 누렇게 익어 가고 있다. 김동균기자 justgo999@daum.net
영남알프스 산 자락아래로 울주군 삼남면 중남초등학교 (사진 아래)와 가교지구 도시개발사업이 진행될 부지인 들녁이 누렇게 익어 가고 있다. 김동균기자 justgo999@daum.net
울산~부산을 잇는 국도와 고속도로 주변으로 형성된 울산 울주군 삼남면사무소와 면 중심지의 모습. 김동균기자 justgo999@ulsanpress.net
울산~부산을 잇는 국도와 고속도로 주변으로 형성된 울산 울주군 삼남면사무소와 면 중심지의 모습. 김동균기자 justgo999@ulsanpress.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