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문화가 있는 날, 예술로 성장 무대
11월 문화가 있는 날, 예술로 성장 무대
  • 강현주 기자
  • 2020.11.23 19:35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문화재단·학생교육문화회관
24·25·27일 청소년 참여 공연 마련

(재)울산문화재단(대표 전수일)과 울산광역시학생교육문화회관(관장 김옥자)이 울산광역시학생교육문화회관에서 24일, 25일, 27일 오후 5시 '문화가 있는 날 예술로 성장' 무대를 마련한다.

이번 공연은 11월 문화가 있는 날을 맞아 청소년과 예술가가 함께 공연하는 자리로, 청소년 문화접근성을 높이면서 예술적 재능 발산을 돕기 위해 마련됐다.

24일에는 태화초 '아리아합창단', 울산시학생교육문화회관예술단 'The Brass & Strings', '글리앙상블' '울산콘서트콰이어'가 클래식 연주 공연을 펼친다.

25일에는 웅촌중 '대일밴드', 무룡중 'MOVAND', 울산여중 '혜성밴드' '뉴트럴리비도' '한국청년들의예술단체'가 밴드 공연을 진행한다.

27일에는 중남초 '중남 멋쟁이들' '카댄뮤크루' 'SO엔터테인먼트' '댄스포라이프'가 댄스 공연을 선보인다.  강현주기자 uskhj@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