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선미 사퇴·김현미 경질하라"
"진선미 사퇴·김현미 경질하라"
  • 김미영 기자
  • 2020.11.24 20:37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성민 의원 등 국민의힘 국토위 성명

국민의힘 박성민 국회의원(울산 중구·사진)을 비롯한 국토교통위원회 국민의힘 소속 의원들은 24일 국회에서 부동산 정책실패와 관련해 진선미 국토교통위원회 위원장의 사퇴와 김현미 장관 경질을 요구하는 성명을 발표했다.

이들은 "문재인 정부는 서민을 위한다는 명분으로 가상의 투기꾼을 만들어 수십 차례 반시장 규제정책을 남발했지만 결국 집값만 폭등시켜 더 좋은 환경에서 살고 싶은 국민의 염원을 짓밟고 서민들만 더 어려운 상황에 놓였다"고 주장했다.

이어 "1,900세대 대단지 초역세권 신축아파트에 거주하시는 분께서, 공공임대주택 방문에 '방 3개가 있고 지금 내가 사는 아파트와 비교해도 전혀 차이가 없다. 아파트에 대한 환상을 버리라'라는 민주당 소속 진선미 국토위원장,전셋값 상승은 저금리, 유동성, 1인 가구 수 증가 탓으로 돌리고, 호텔방 전셋집 부동산 정책에 '반응이 굉장히 좋다'는 국토교통부 김현미 장관 등 정권 인사들은 국민의 쓰라린 가슴에 공감은 못 할망정 대못을 박고, 폭압적인 정책을 참으라 강요하고 있다"고 했다.

박성민 의원을 비롯한 위원들은 "막말과 위선적 행태로 국민의 가슴에 피멍을 들게 한, 진선미 국회 국토위원장은 사퇴하고 김현미 국토부장관은 즉각 경질할 것"을 요구했다.
 김미영기자 lalala409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