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게음식업 자영업자와 코로나 대응 모색
휴게음식업 자영업자와 코로나 대응 모색
  • 김미영 기자
  • 2020.12.17 19:11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시의회 의회운영위원장 서휘웅 의원
울산시의회 의회운영위원장인 서휘웅 의원은 지난 14일 의회에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휴게음식업 자영업자와 종사자들의 의견을 청취하고 대응 방안을 모색하는 자리를 가졌다.
울산시의회 의회운영위원장인 서휘웅 의원은 지난 14일 의회에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휴게음식업 자영업자와 종사자들의 의견을 청취하고 대응 방안을 모색하는 자리를 가졌다.

울산시의회 의회운영위원장인 서휘웅 의원은 지난 14일 의회에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휴게음식업 자영업자와 종사자들의 의견을 청취하고 대응 방안을 모색하는 자리를 가졌다.
 
이날 참석한 휴게음식업협회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업계의 어려움 △임대료와 대출이자의 부담 등으로 인한 폐업 증가 현황 △업종 허가 형태에 따른 운영기준의 모호함으로 인한 애로사항 등을 토로했다.
 
협회 관계자는 “코로나19 단계 격상 시 업종별 형평성을 맞춘 합리적인 기준과 지침이 필요하다"며 “방역 수칙 공지와 임대료 고통 분담 등에 있어 공익방송을 활용한 홍보 등의 방안을 마련해 달라"고 요청했다.

서휘웅 의원은 "코로나19로 자영업자 및 소상공인들이 큰 어려움을 겪고 있어 다양한 정책을 강구하고 있다"며 "휴게음식업계의 회생 방안을 시와 협의해 적극 지원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미영기자 lalala409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