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노멀시대, 언제나 힘되는 지역금융 만들자"
"뉴노멀시대, 언제나 힘되는 지역금융 만들자"
  • 김미영 기자
  • 2021.01.17 19:06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 경남銀 비대면 경영전략회의
황윤철 행장, 변즉통구 정신 강조
사회적 가치·디지털변화 과제 제시
BNK경남은행은 지난 15일 '2021년 상반기 경영전략회의'를 비대면 방식으로 개최했다. BNK 제공
BNK경남은행은 지난 15일 '2021년 상반기 경영전략회의'를 비대면 방식으로 개최했다. BNK 제공

BNK경남은행은 올해 경영전략 과제로 '뉴노멀시대 성장 포트폴리오 개편' '변화 대응 선제적 리스크 관리' '디지털 퍼스트'를 제시했다.

경남은행은 2021년 경영계획을 공유하는 '2021년 상반기 경영전략회의'를 지난 15일 개최하고, '다시 뛰는 지역경제, 언제나 힘이 되는 지역금융'의 기치 아래 은행 경영을 이어간다고 공언했다.

2020년 경영성과 리뷰 및 2021년 경영계획 발표에서 경영기획본부 고영준 상무는 "코로나 펜데믹 등 불안정한 금융환경 속에서도 안정적으로 대처해 비대면 실적과 재무구조 개선 등의 의미 있는 성과를 거뒀다. 하지만 코로나가 아직 종식 되지 않았을 뿐만 아니라 금융의 디지털 가속화와 새로운 금융업태들의 등장으로 경쟁이 더욱 심화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했다.

그러면서 2021년 경영계획 전략 과제로 △맥을 잡자 △뉴노멀시대 성장 포트폴리오 개편 △변화 대응 선제적 리스크 관리 △디지털 퍼스트 △지역 상생 사회적 가치 창출 △미래지향적 조직·인력 및 기업문화 구축 등을 제시했다.

아울러 2021년 경영방침으로 'BNK경남은행과 함께 고객·지역·직원이 함께 새로운 미래를 만들어가겠다'는 의미의 'with U(위드 유) BNK경남은행, 다시 뛰는 지역경제! 언제나 힘이 되는 지역금융!'을 선포했다.

이 자리에서 황윤철 은행장은 '변하지 않는 가치에 집중하라'는 주제로 온·오프라인상에서 소통했다.

황윤철 은행장은 "우리의 변하지 않는 가치는 취임 당시부터 말해 온 고객과 지역이다. 코로나로 지역 경제가 활력을 잃고 지역민들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 고객에 대한 진심은 변하지 말아야 하고 신뢰를 바탕으로 적극적으로 소통하는 은행이 돼야 한다. 2021년에는 고객과 지역을 뜻하는 위드유를 내세워 새로운 미래 'with U BNK경남은행, 다시 뛰는 지역경제! 언제나 힘이 되는 지역금융!'을 만들어 가자"고 당부했다. 

이어 "변화의 방향성은 디지털이고 목적은 가치의 심화다. 고객과 지역의 변화하지 않는 가치를 지키기 위해 끊임없이 변화해야 한다. BNK금융그룹의 경영 화두인 변해야 통하고 오래간다는 '변즉통구'와 일맥상통한다. 우리 모두 어려운 시기를 변즉통구의 마인드로 변화를 통해 함께 극복하자"고 덧붙였다. 

전략회의는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즈(코로나19) 재확산세를 고려, 본점 대강당과 별도로 실시간 화상서비스(ZOOM)에 접속해 대면 접촉을 최소화한 이원방식으로 진행됐다.

황윤철 은행장을 비롯한 경영진과 본부 부서장들은 체온 측정·손 소독·마스크 착용·좌석간 띄어 앉기 등을 준수하며 본점 대강당, 경남·울산·부산·경북·서울/수도권 등 각 지역 영업본부 영업점 지점장은 소관 영업점에서 노트북과 태블릿PC를 활용해 비대면 참석했다. 김미영기자 lalala409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