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재철 적십자봉사회 동구지구협 회장, 면 마스크 300장 전달
강재철 적십자봉사회 동구지구협 회장, 면 마스크 300장 전달
  • 정혜원 기자
  • 2021.01.19 20:17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이어 올해도 직접 제작
강재철 적십자봉사회 동구지구협의회 회장은 19일 동구청에서 직접 제작한 면마스크 300장을 코로나 19 확산방지에 써달라며 대한적십자사 울산지사에 전달했다. 대한적삽지사 울산지사 제공
강재철 적십자봉사회 동구지구협의회 회장은 19일 동구청에서 직접 제작한 면마스크 300장을 코로나 19 확산방지에 써달라며 대한적십자사 울산지사에 전달했다. 대한적삽지사 울산지사 제공

강재철 적십자봉사회 동구지구협의회 회장은 19일 동구청에서 직접 제작한 면마스크 300장을 코로나19 확산방지에 써달라며 대한적십자사 울산지사에 전달했다.

 강 회장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코로나 19 극복을 위해 마스크를 직접 제작했다. 제작된 마스크는 동구 내 취약계층 세대에 전달될 계획이다.


 강재철 적십자봉사회 동구지구협의회 회장은 "코로나19가 오랜 기간 이어져 오고, 이를 극복하기 위해서는 마스크 착용이 무엇보다 중요한 가운데 이번 마스크를 통해 코로나19 로부터 지역안전에 보탬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김철 대한적십자사 울산지사 회장은 "코로나19 로 전 국민들의 감염예방이 무엇보다 중요한 가운데 제일 중요한 부분이 마스크 착용이다. 강재철 회장님의 정성이 담긴 소중한 마스크를 통해 우리 지역에 따뜻한 사랑을 전할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고 전했다. 정혜원기자 usjhw@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