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주군, 학교관계자 코로나 검사 당부
울주군, 학교관계자 코로나 검사 당부
  • 강은정 기자
  • 2021.02.22 20:27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 울주군은 22일 개학 전 초·중·고등학교 관계자인 교원, 행정사, 학생, 돌봄전담사, 급식종사자 등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신속 항원 검사를 받아달라고 당부했다.

울주군 임시선별진료소는 범서생활체육공원과 남부통합보건지소 2곳이다.
신속항원검사는 검사 20~30분 후에 결과를 알 수 있어 코로나 감염 여부 확인이 빠르다.

오는 26일까지 임시선별진료소에서 검사가 가능하며, 운영시간은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3시까지다.

울주군 관계자는 "최근 코로나19 감염자가 산발적으로 발생하고 있으므로 모임 자제, 다른 지역 방문이나 타 지역 사람들과 접촉을 가능한 자제하고 상시 마스크 착용과 사회적 거리두기를 지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노력해달라"고 부탁했다.  강은정기자 uskej@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