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주군 구영공원 화장실 청각 셉테드 적용
울주군 구영공원 화장실 청각 셉테드 적용
  • 강은정 기자
  • 2021.02.22 20:29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주파 소리 방출 10대 비행 예방

울산 울주군은 범서읍 구영공원 공중화장실에 청소년 비행을 막기 위해 범죄예방 환경디자인 중 청각 셉테드(CPTED:Crime Prevention Through Environmental Design)를 적용한다고 22일 밝혔다. 

 셉테드는 디자인으로 범죄를 예방하는 기법이다. 건물이나 시설물의 시야를 가리는 구조물을 없애거나 조명 설치로 어두운 골목을 밝히는 등 다양한 형태로 활용되고 있다. 
 구영공원은 인근에 학원가와 PC방 등이 밀집해 야간에 청소년 비행 가능성이 높은 곳인데다 주민들이 지속적으로 불안을 호소하는 곳으로 이번 셉테드 적용 대상으로 선정됐다. 

 울주군 구영공원 공중화장실에는 청각 셉테드를 활용한다. 청각 셉테드는 여름밤 모기가 귓가를 맴돌면 잠을 청하기 어려운 것처럼 시끄러운 소리를 방출해 일명 '모스키토'라고도 불린다. 모스키토는 10대만 들을 수 있는 고주파 소리인 1만6,000Hz 이상의 소리를 방출한다. 울주군은 오는 3월 1일부터 오후 10시~다음날 오전 6시까지 화장실 출입 후 5~10분이 지나도 나오지 않을 경우 모스키토가 작동되도록 한다. 

 울주군 관계자는 "시범 운영으로 청소년 비행 예방에 효과적인지를 분석한 후 울주경찰서와 협조해 확대해 나갈 방침"이라고 밝혔다.  강은정기자 uskej@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