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도 오늘부터 요양병원 등 코로나 백신 순차 접종
울산도 오늘부터 요양병원 등 코로나 백신 순차 접종
  • 김지혁
  • 2021.02.25 20:18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달동 길메리요양병원 의료진 시작
5512명 대상 아스트라제네카 실시
시, 신속대응팀 구성 이상반응 대처
국내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하루 앞둔 25일 울산 남구보건소에 도착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이 검.경의 경호속에 보관 되고 있다. 이상억기자 agg77@
국내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하루 앞둔 25일 울산 남구보건소에 도착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이 검.경의 경호속에 보관 되고 있다. 이상억기자 agg77@

26일 울산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 백신 접종이 시작된다.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요양병원 종사자와 입원 환자에게 먼저 접종한다. 

 질병관리청의 '코로나19 예방접종 2~3월 시행계획'에 따라 26일부터 요양병원·요양시설의 만 65세 미만 입원·입소자 및 종사자를 대상으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예방접종을 실시한다고 울산시가 25일 밝혔다.

 우선 접종 대상은 관내 44개소 요양병원과 37개소의 요양시설에 입원·입소 중인 65세 미만인 자와 종사자 등 5,512명이다. 울산지역 첫 접종은 26일 오전 10시 남부보건소에서 달동 길메리요양병원 의료진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이번 예방접종은 의사가 근무 중인 요양병원에서는 자체접종을 실시하며, 요양시설에서는 위탁 의료기관의 촉탁의사 또는 보건소 방문접종팀이 방문해 접종을 실시하게 된다. 

 시는 안전한 접종을 위해 방역당국, 의료진 등으로 이뤄진 울산시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 추진단과 준비단을 구성해 기관별 백신관리 담당자 지정을 완료했다.

 또 접종 시 나타날 수 있는 이상반응에 대처하기 위해 신속대응팀을 구성해 운영하는 등 철저한 준비를 하고 있다.

 정부 백신 공급 일정에 맞춰 요양병원, 요양시설에 이어 코로나19 치료병원 종사자와 고위험 의료기관 종사자, 코로나19 1차 대응요원에 대한 접종을 순차적으로 실시한다.

 시는 중구 동천체육관과 남구 국민체육센터, 동구 전하체육센터, 북구 오토벨리 복지센터, 울주군 국민체육센터·남구통합보건지소 등 6개 접종센터를 운영할 계획이다. 오는 3월 15일 중구 동천체육관부터 순차적으로 개소해 운영에 들어가게 된다.

 송철호 울산시장은 "전 시민의 70%가 접종해 집단면역을 확보할 수 있도록 시민 여러분들의 예방접종 참여와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전병찬 병원장 길메리요양병원장은 "안전한 접종이 이뤄질 수 있도록 접종대상자의 건강상태 등을 꼼꼼히 체크 후 실시하고 이후 이상반응에 대비해 구급차를 대기시키는 등 대비를 철저히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26일부터 접종되는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은 전 세계적으로 50여개 국가에서 승인을 받았고, 세계 보건기구(WHO)도 승인한 안전한 백신으로 먼저 접종이 시작된 국가에서도 심각한 부작용 사례는 보고되지 않았다.  김지혁기자 uskjh@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