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전문예술법인·단체 5개 신규지정
울산시, 전문예술법인·단체 5개 신규지정
  • 강현주 기자
  • 2021.03.03 19:38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차 문화예술진흥위원회

울산시가 전문예술법인·단체 5개를 지정·발표했다. 시는 3일 시청 본관 4층 국제회의실에서 '2021년 제1회 문화예술진흥위원회'(위원장 김석진 행정부시장)를 개최해 전문예술법인·단체 5개를 지정했다고 밝혔다.

 전문예술법인·단체로 지정된 단체는 △뮤직팩토리딜라잇 △포시크루 △김미자무용단 △김소영민족소리원 △김영희무용단이다. 

 시가 문화예술법인 및 단체의 전문성을 강화하고 자생력을 높이기 위해 추진하는 이 사업은 지난 2007년 최초 지정을 시작으로 지난해까지 32개 단체를 지정해 지원해 오고 있다. 

 올해의 경우 지난 1월 공고를 거쳐 접수된 18개 법인·단체 중 문화예술진흥위원회의 심사를 거쳐 최종 선정했다. 

 전문예술법인·단체 지정된 5개 법인·단체는 지정기부금 단체로 인정받아 기부금 모집이 가능하며, 매년 2,000만 원 이내 최대 3년간 보조금을 지원 받는다.   강현주기자 uskhj@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