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양시청, 동계배드민턴선수권 정상 등극
밀양시청, 동계배드민턴선수권 정상 등극
  • 이수천 기자
  • 2021.03.04 19:16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男단체전 당진시청과 접전 끝 승리
시즌 출발 순조…셔틀콕 메카 성큼
7~18일 전국학생선수권대회도 기대
밀양시청 팀이 2021 전국동계대학실업배드민턴선수권대회에서 단체전 우승을 차지하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밀양시 제공
밀양시청 팀이 2021 전국동계대학실업배드민턴선수권대회에서 단체전 우승을 차지하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밀양시 제공

밀양시청 배드민턴 팀(감독 손승모)이 3월 1일부터 8일까지 진행되는 전국동계대학실업배드민턴선수권대회에서 단체전 우승을 차지했다.

밀양시청 팀은 지난 3일 열린 남자일반부 단체전 결승에서 당진시청과 치열한 접전 끝에 3대 2로 승리하며 올해 배드민턴 시즌의 순조로운 출발을 알렸다.

단식 1차전에서 김동훈 선수가 변정수(당진시청) 선수를 2대0으로 꺾고, 이어진 2차전에서 문준섭 선수가 이현민(당진시청) 선수를 상대로 2대1로 승리하며 기세를 이어갔다.

복식 1·2차전에서 승리를 내주며 원점에서 다시 시작한 최종전에서 2021년에 새롭게 영입한 손완호 선수의 활약으로 이현민(당진시청) 선수를 2대0으로 이기며 팀에 우승을 안겼다.

이번 단체전 우승은 2019년 회장기 전국대학실업배드민턴연맹전 이후 2년만으로, 2020년 단체전 최고 성적 3위로 다소 주춤했던 팀의 기세를 한껏 끌어올리는 계기가 됐다.

박일호 밀양시장은 "단체전 우승이라는 최고의 영광을 거머쥔 밀양시청 팀 선수들에게 진심으로 격려의 말씀을 전한다"며 "올해 첫 시즌을 순조롭게 시작한 만큼 앞으로도 좋은 성적으로 배드민턴의 메카 밀양을 더욱 빛내주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밀양시에서는 8일까지 이어지는 이번 대회와 더불어 7일부터 18일까지 한국중고배드민턴연맹 회장기 전국학생선수권대회를 개최한다.

시는 사전에 참가자 전원 코로나19 검사를 실시하도록 하고, 무관중 경기, 마스크 착용 등 5인 이상 사적모임 금지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코로나19에 맞서 주먹구구식의 노멀(normal)한 방식이 아닌 대회운영의 새로운 기준(뉴 노멀 new normal)이 될 수 있도록 진행하고 있다.  이수천기자 news858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