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접 체험하며 배우는 울산 쇠부리문화
직접 체험하며 배우는 울산 쇠부리문화
  • 강현주 기자
  • 2021.03.07 20:07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축제추진위, 문예교육사업 선정
청소년 토요문화학교 참가 접수

울산쇠부리축제 추진위원회가 기획한 '두드락, 두드락! 쇠부리스틸-드럼' 사업이 울산문화재단의 2021년 문화예술교육기반 구축사업에 최종 선정됐다.

 꿈다락 토요문화학교 '두드락, 두드락! 쇠부리스틸-드럼'은 쇠를 두드리는 대장장이처럼 쇠로 만든 악기를 두드리며 철문화축제인 울산쇠부리축제를 경험하는 프로그램이다. 

 올해는 미디어교육을 위해 북구 대표 관광지를 찾아가 연주하고, 참여자들이 이를 직접 촬영해 만든 영상콘텐츠를 SNS에 올리는 활동도 할 예정이다.

 수업은 4월 10일 시작해 오는 11월까지 30차시로 북구문화원에서 진행한다. 초등학교 6학년에서 고등학교 2학년까지 울산에 거주하는 청소년이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참가 신청은 오는 16일부터 31일까지 SNS(인스타그램-쇠부리2005)를 통해 할 수 있다. 문의 052-293-3500 
 강현주기자 uskhj@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