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기계, 석달새 판매실적 128% '껑충'
현대건설기계, 석달새 판매실적 128% '껑충'
  • 김미영 기자
  • 2021.03.07 20:21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동·중남미 건설장비 수요 급증
현대건설기계가 올해 상반기 카타르 하수처리시설 공사에 공급할 굴착기 모습. 현대건설기계 제공
현대건설기계가 올해 상반기 카타르 하수처리시설 공사에 공급할 굴착기 모습. 현대건설기계 제공

현대중공업그룹의 계열사 현대건설기계가 카타르 등 신흥시장에서 대규모 건설기계 수주를 잇달아 따내며 매출 확대에 대한 기대감을 키우고 있다.

현대건설기계는 최근 중동 카타르, 중남미 콜롬비아에서 각각 굴착기 56대, 굴착기 및 백호로더 40대 등 총 104대의 건설장비를 수주했다고 지난 7일 밝혔다. 

현대건설기계는 이번 수주를 포함해 지난 2월 말까지 최근 3개월간 신흥시장에서만 총 2,698대를 판매하며, 전년 동기(1,181대) 대비 판매량을 128% 신장시켰다.

앞서 현대건설기계는 지난해 12월 인도네시아 석탄광산을 시작으로 아프리카의 수단 금광, 브라질 철광석광산 등 꾸준히 장비 계약을 체결했다.

중동과 동남아, 중남미 등 지역에서는 최근 원유와 철광석 등 원자재 가격의 상승에 힘입어 건설기계 판매가 늘어나며 코로나19 이후 침체됐던 시장이 반등하고 있다. 이는 원자재값 상승으로 광산개발이 활발해지고, 고유가 상황에서 중동 산유국의 SOC 투자가 재개되면서 굴착기 등 관련 건설기계 수요가 급증하고 있기 때문이다. 김미영기자 lalala409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