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년된 울산CLX 벙커씨보일러 7월부터 LNG로 연료 전면교체
50년된 울산CLX 벙커씨보일러 7월부터 LNG로 연료 전면교체
  • 김미영 기자
  • 2021.04.14 20:23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이노베이션은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경영 강화를 위해 울산컴플렉스(울산CLX)의 벙커씨 보일러 가동을 멈추고 오는 7월부터 액화천연가스(LNG)만 사용한다고 14일 밝혔다. 

1962년에 만들어진 국내 최초 석유제품 생산공장인 울산CLX에서 석유정제 시설 가동에 필수적인 역할을 한 마지막 벙커씨 보일러는 지난 2월 가동을 멈췄다.

약 50여년간 운영되며 대한민국 에너지 안보와 석유산업 수출의 숨은 일등공신 역할을 한 벙커씨 보일러가 SK이노베이션이 추진하는 ESG 경영 방향에 따라 역사 속으로 사라졌다. 이는 석유화학 제품을 생산하는 공장이지만 생산 공정에는 가장 친환경적인 방법을 적용해야한다는 SK이노베이션의 의지가 반영된 것이다.

동력보일러는 울산CLX의 전체 공정 가동을 위해 시간당 500~1,000t의 '스팀'을 생산·공급한다. 엔진 연소를 통해 자동차가 주행하는 것과 같이, 동력보일러는 울산CLX 전 공정의 안정적인 운영을 가능케 하는 매우 중요한 설비다. 

2019년 11월부터 본격적으로 울산CLX 내 8기의 벙커씨 보일러에 690억원을 투자해 가스 버너 교체, 보일러 LNG 공급 라인 개선, 방지시설 설치 등 LNG로의 연료 전환 및 질소산화물 저감을 위한 탈질설비 신설 작업을 진행했다. 

기존 벙커씨를 사용하도록 설계된 연소설비들을 전면 교체하고 LNG가 연소할 때 발생하는 연소 공기 부족, 보일러 튜브 온도 상승 등의 제약 요소를 해소할 수 있도록 설계를 변경했다. 향후 친환경 LNG로 연료 전환에 따라 기존 벙커씨 사용 대비 동력보일러에서 배출하는 대기오염물질 및 온실가스 등이 대폭 감소하게 된다.  김미영기자 lalala409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