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날의 국악여정 특별한 선물'
'봄날의 국악여정 특별한 선물'
  • 강현주 기자
  • 2021.05.09 19:16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시립무용단, 신명나는 무대
13일 오후 8시 울산문화예술회관
울산시립무용단이 오는 13일 오후 8시 울산문화예술회관 소공연장에서 '봄날의 국악여정 특별한 선물'을 공연한다. 사진은 울산시립무용단의 지난 공연 모습. 울산시립무용단 제공
울산시립무용단이 오는 13일 오후 8시 울산문화예술회관 소공연장에서 '봄날의 국악여정 특별한 선물'을 공연한다. 사진은 울산시립무용단의 지난 공연 모습. 울산시립무용단 제공

신명나는 우리 가락을 만끽할 수 있는 국악 무대가 펼쳐진다. 

 울산시립무용단은 오는 13일 오후 8시 울산문화예술회관 소공연장에서 '봄날의 국악여정 특별한 선물'을 공연한다고 밝혔다. 

 울산시립무용단이 봄날에 희망을 전하고자 준비한 이번 공연에는 울산시립합창단 수석단원 테너 김정권이 특별출연하고, 경상북도 무형문화재 제34호 흥보가 전수장학생인 김예진 씨가 출연해 입담 넘치는 진행으로 관객과 함께 소통한다. 

 공연은 맑고 푸른 소리를 담은 국악관현악곡 '청淸·청靑·청聽'을 시작으로 막을 올린다. 

 이어 밝고 경쾌한 25현 가야금의 화려한 선율이 돋보이는 '해피니스', 섬집아기 동요의 선율을 담은 해금독주곡 '섬집아기'를 연주한다. 

 또한 대풍류 가락과 현대적 화성을 접목시킨 국악실내악 '무화', 서동왕자와 선화 공주의 사랑이야기를 담은 '서동요'와 함께 관현악 선율과 두 대의 모듬북이 벌이는 즉흥적인 놀음이 인상적인 모듬북 협주곡 '타'를 선사한다.

 테너 김정권 씨가 팝송 'You Raise Me Up', 뮤지컬 '지킬앤하이드' 중 '지금 이 순간'을 들려주고, 소리꾼 김예진 씨가 '시리령 실건' '새타령'을 마련해 풍성한 무대를 꾸민다.

 공연 입장료는 전석 1만원이다. 회관회원의 경우 30%, 단체는 20%, 학생 및 청소년은 50% 할인혜택을 받을 수 있으며, 예매 및 공연문의는 울산문화예술회관 누리집(http://ucac.ulsan.go.kr)을 통해 가능하다. 문의 052-275-9623~8 
 강현주기자 uskhj@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