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바위지구 개발 대비 범서~두동 도로 개설
선바위지구 개발 대비 범서~두동 도로 개설
  • 전우수 기자
  • 2021.05.11 20:01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1호선 통행량 분산 두동IC연결
울산수목원 우회 진입로 검토도

울산 울주군이 범서읍 임암리 일대의 선바위 공공주택지구 지정 후속 조치로 '범서~두동'지역 연결도로 개설과 함께 온양지역 연결도로 개설공사를 추진한다.
 
울산 울주군은 범서읍과 두동면을 잇는 연결도로와 온양지역 수목원 통행을 원활히 하기 위한 신규 도로개설을 위해 '범서~두동'과 온양지역 연결도로 기본 및 실시설계용역을 시행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범서읍과 두동면 일대의 도시개발사업과 연계하는 두동IC를 연결하고, 최근 국토부에서 발표한 범서읍 임암리 일원의 선바위 공공주택지구 지정 등 각종 도시개발에 따른 기존 군도 31호선(두동로)의 차량 통행량 집중을 분산하기 위해 추진된다. 
 
또한 온양지역은 지난해 개장해 연 방문객 150만명으로 추산되는 울산수목원, 대운산과 내원암으로의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도로 개설이 추진된다. 
 
온양지역은 울산수목원과 내원암 진입도로가 상대마을을 관통하는 도로가 유일한 통행로인데다 쓰레기 투기나 마을 근교 주·정차 문제 등 생활 불편으로 인한 민원까지 가중돼 마을을 우회하는 도로 개설 방안이 포함될 예정이다.
 
울주군은 먼저 올해 확보한 예산으로 18개월 동안 기본 및 실시설계용역을 추진해 장기 도시개발계획과 공공도로개설 시기를 맞추겠다는 계획이다.
 
울주군 관계자는“도시 개발과 연계하는 도로의 적기 조성으로 장기적 도시개발계획에 차질이 없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전우수기자 jeusda@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