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작가들 '재미난 예술, 꿈꾸는 예술가전'
지역작가들 '재미난 예술, 꿈꾸는 예술가전'
  • 강현주 기자
  • 2021.05.12 19:52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북구문화예술회관 28일까지
김언영의 '모란꽃 필 무렵'
김언영의 '모란꽃 필 무렵'

북구문화예술회관이 오는 28일까지 기획전시 '재미난 술술, 꿈꾸는 예술가 전'을 연다. 

 이번 전시에서 김새현, 김언영, 김영임, 손원이, 신민경, 우주렬, 이은경, 전옥희, 전형진, 조미정, 최일호, 하혜정 등 울산 지역 작가 12명은 코로나19 이후 새롭게 창작한 다양한 작품을 선보인다. 

 전시는 작가 개인의 개성을 드러내기보다는 예술이 갖고 있는 심리적 치유와 소통, 재미의 기능을 관객들에게 전달하기 위해 기획됐다.

 북구문화예술회관 관계자는 "지역 작가들이 작품을 통해 전하는 메시지를 통해 다시 회복되는 일상을 꿈꾸는 시간을 가져보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번 전시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별도의 오프닝 행사는 열지 않는다. 입장료 무료. 문의 052-241-7356 
 강현주기자 uskhj@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