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출신 마술사 3인 3색 '버라이어티 매직쇼'
울산 출신 마술사 3인 3색 '버라이어티 매직쇼'
  • 강현주 기자
  • 2021.05.26 20:12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북구문예회관 내일 특별기획공연

울산 출신 마술사들이 선보이는 독창적 마술세계가 펼쳐진다. 북구문화예술회관은 오는 28일 오후 7시 30분 가정의 달 특별기획공연 '3인3색 버라이어티 매직쇼'를 무대에 올린다고 밝혔다. 

 이번 공연에는 SBS 스타킹 마술 서바이벌 최종 우승 출신 최형배, 울산 마술협회 회장 정병구, 독창적이고 스토리가 있는 마술 공연을 선보이는 신현재가 출연해 다양한 마술세계를 보여준다. 이들은 모두 울산 출신으로 전국 무대에서 마술의 예술성을 알리고 있다. 

 북구문화예술회관 관계자는 "지역 출신의 우수 마술 예술인들의 수준 높은 공연을 만날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공연은 만 24개월 이상 입장할 수 있으며, 입장료는 전석 5,000원이다. 
 북구공공시설예약서비스(https://wel.bukgu.ulsan.kr/index)를 통한 인터넷 예매만 가능하다. 문의 052-241-7356 
 강현주기자 uskhj@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