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지역 청년 문제 의견 청취
울산지역 청년 문제 의견 청취
  • 최성환 기자
  • 2021.06.20 19:56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승조 충남지사, 시당 청년위 간담
지난 19일 오전 울산시당 민주홀에서 양승조 충남도지사와 더불어민주당 울산시당 청년위원회 간담회 참석자들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민주 울산시당 제공
지난 19일 오전 울산시당 민주홀에서 양승조 충남도지사와 더불어민주당 울산시당 청년위원회 간담회 참석자들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민주 울산시당 제공

더불어민주당 울산시당 청년위원회(위원장 이승우)는 지난 19일 오전 시당 민주홀에서 양승조 충남도지사와 간담회를 가졌다.

울산지역 청년들의 목소리를 듣고자 방문한 양 지도사는 "이준석 바람에 민주당도 변화·쇄신으로 답해야 한다"고 운을 떼며 질의응답식으로 대화를 이어갔다. 

이 자리에는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이정문 의원도 함께 했다.

참석한 청년들은 기본소득와 주거구조, 청년 정치참여 문제 등을 집중적으로 질문했다.

이에 대해 양 지사는 "기본소득은 사회양극화를 해결할 수 있는 방향으로 추진돼야 한다"며 "단순히 국민에게 직접 지급하는 방식으로만 국한해서 생각할 게 아니라, 양육수당·농어민수당, 무상교육·무상급식, 노인·장애인 대중교통 무료이용 등 간접적으로 실행하는 것이 좋다고 본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주거문제는 민간공급을 많이 해도 문제가 완전히 해결되지는 않는다"며 "투기꾼들이 다주택자가 되지 않도록 민간주택과 공공주택의 공급이 조화를 이뤄야 하며, 궁극적으로는 네덜란드식 주거정책 모델인 '사회주택'을 도입하면 주거난을 해결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양 지사는 "제도적 장치를 통해 청년 정치참여율을 높여야 할지, 그 외 다른 방법으로 참여율을 제고할지 심도 있는 논의가 필요하다"며 "내년 지방선거에 청년들의 출마가 장려됐으면 한다"고 입장을 전했다.  최성환기자 csh9959@ulsanpress.net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