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진공 울산본부, 코로나 피해기업 특별 만기연장
중진공 울산본부, 코로나 피해기업 특별 만기연장
  • 김미영 기자
  • 2021.06.22 19:55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월말까지 접수…상환유예 기한도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울산지역본부(본부장 김성희)은 오는 9월 30일까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중소기업의 경영상황을 고려해 원금 특별만기연장과 상환유예 접수기한을 연장한다.

지난 5월말 기준 원금 특별만기연장은 2,610건에 3,684억원이며 특별상환유예는 672건에 244억원이다. 신청 대상은 주요 거래처의 생산지연, 납품연기 등으로 피해를 입은 제조·유통 중소기업, 수출·수입비중이 20% 이상인 기업 중 코로나19 관련 수출입 피해 중소기업,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관광·공연·전시·운송업, 중소 병·의원, 마스크제조업 등으로 오는 9월말까지 원금상환이 도래하는 기업이다.

특별만기연장은 일반만기연장과 달리 가산금리를 면제하고 최소 원금상환요건도 제외된다. 또 특별상환유예도 대출원금의 3개월 납입분을 최대 3회 유예해 준다. 중진공은 지난 5월말까지 특별만기연장을 실시해 전년보다 76.7% 증가한 3,684억원(2610건)의 대출금을 특별만기연장해 줬지만 코로나19로 인해 경제여건이 개선되지 않아 오는 9월까지 신청 접수를 연장하기로 했다.

코로나19 피해기업 특별만기연장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중진공 홈페이지(www.kosmes.or.kr)나 지역본부로 문의하면 된다.(중소기업통합콜센터 국번없이 ☏1357).  김미영기자 lalala4090@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