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선호 "기본소득 정책 체계적 목소리 전달 노력"
이선호 "기본소득 정책 체계적 목소리 전달 노력"
  • 전우수 기자
  • 2021.07.28 19:26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방정부협의회 첫 정기회 비대면 개최
이재명 지사 등 참석 전국 공론화 첫발
기본소득 지방정부협의회는 28일 경기도중앙협력본부 서울사무소에서 80개 회원 지방정부 중 59개 지방정부가 참여한 가운데 2021년 제1차 기본소득 지방정부협의회 정기회의를 개최했다. 지방정부협의회 제공
기본소득 지방정부협의회는 28일 경기도중앙협력본부 서울사무소에서 80개 회원 지방정부 중 59개 지방정부가 참여한 가운데 2021년 제1차 기본소득 지방정부협의회 정기회의를 개최했다. 지방정부협의회 제공

이선호 울주군수가 회장으로 있는 '기본소득 지방정부협의회'가 기본소득 정책의 본격적인 전국화를 향한 첫발을 내디뎠다.

기본소득 지방정부협의회는 28일 경기도중앙협력본부 서울사무소에서 80개 회원 지방정부 중 59개 지방정부가 참여한 가운데 2021년 제1차 기본소득 지방정부협의회 정기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정기회의는 코로나19 4차 대유행에 따라 회장 이선호 울주군수, 부회장 곽상욱 오산시장, 감사 김삼호 광산구청장, 대변인 박정현 부여군수 등 임원진 4명과 이재명 경기도지사 등 5명은 경기도청 상황실에서 그 외 회원 지방정부는 영상으로 참석했다. 

이번 1차 정기회의에서는 △기본소득 지방정부협의회 분담금안 △기본소득 지방정부협의회 사무국 직제 규정안 △기본소득 지방정부협의회 직인 규정안 △기본소득 지방정부협의회 예산·회계 및 물품관리 규정안 등 협의회 업무추진 기반을 마련하기 위한 4개 안건을 심의·의결했다.

협의회장인 이선호 울주군수는 "기본소득 지방정부협의회장으로서 기본소득에 대한 지방정부의 목소리를 체계적으로 담아서 제대로 전달하고, 기본소득 정책 도입 및 확산, 공론화를 이뤄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기본소득지방정부협의회는'지방자치법'에 따라 구성된 협의회로, 기본소득의 필요성에 공감하고 뜻을 함께하는 지방정부가 모인 협의체다. 

지난 2018년 경기도지사가 처음 제안한 이후, 2019년부터 4월 제1회 대한민국 기본소득 박람회에서 36개 지방정부가 함께 한 가운데 출범 공동선언을 했으며, 지난해 박람회에서는 48개 지방정부와 공식적인 기본소득 지방정부협의회 출범식을 가진 바 있다.

올해 4월 28일 개최된 '2021 대한민국 기본소득박람회'에서는 75개 회원 지방정부 중 53개 지방정부가 참여한 가운데 창립총회를 개최해 이선호 울주군수가 만장일치로 초대 협의회장으로 추대된 바 있으며, 5월 12일 행정안전부에 행정협의회 구성 보고를 완료했다.

지난 1일에는 세종시 지방자치회관에 사무국을 마련해 울주군 소속 공무원 3명과 경기도 소속 공무원 2명이 기본소득 지방정부협의회 업무 지원에 나서는 등 지방정부 간 공동 대응을 본격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전우수기자 jeusda@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