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지민·오정해와 '치유 예술 특강'
홍지민·오정해와 '치유 예술 특강'
  • 강현주 기자
  • 2021.09.23 16:40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문예회관, 10월 6~7일
선착순 140명 수강신청 접수
오정해(왼쪽)와 홍지민
오정해(왼쪽)와 홍지민

울산문화예술회관(관장 김지태)이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우울감을 겪고 있는 시민들을 위해 '치유 예술 특강'을 마련한다. 

 다음달 6일, 7일 오후 6시 30분 울산문화예술회관 제1전시장에서 열리는 이번 특강은 지난 6월 진행된 '음악이 있는 치유 인문학'을 좀 더 다양하게 구성해 선보이는 프로그램이다. 

 첫째 날인 10월 6일은 현악 4중주, 아코디언 앙상블 연주와 뮤지컬, 방송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을 펼치고 있는 뮤지컬 배우 홍지민 씨가 초청명사로 나선다.

 홍지민 씨는 '꿈꾸는 대로 생각한 대로'라는 주제로 이야기를 나눈다. 

 10월 7일에는 국가무형문화재기능협회 홍보대사로 활동 중인 국악인 오정해 씨가 초청명사로 나선다. 첼로 독주 및 아카펠라 연주도 함께 선보인다. 


 국악인 오정해 씨는 '오정해의 소리 이야기'를 주제로 국악인으로 살아온 자신의 이야기를 풀어낼 예정이다. 

 수강 신청은 회관 누리집을 통해 140명을 선착순으로 접수하며, 수강료는 1만원이다. 문의 052-226-8253 
 강현주기자 uskhj@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회원 / 비회원 )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