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 콘셉트카 '제네시스 X' 실물 첫 국내 공개
전기 콘셉트카 '제네시스 X' 실물 첫 국내 공개
  • 김미영 기자
  • 2021.10.14 20:11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시작 내달까지 제주·부산서 전시
디자인 방향성 전달 미디어아트도 진행
제네시스 콘셉트카 '제네시스 엑스' 제네시스 제공
제네시스 콘셉트카 '제네시스 엑스' 제네시스 제공

제네시스 브랜드가 콘셉트카 제네시스 엑스(Genesis X)의 실차를 국내 고객에게 처음 선보인다.

제네시스는 오는 16일부터 24일까지 서울시 성동구 소재 '디뮤지엄(D MUSEUM)'에서 '제네시스 엑스 로드쇼'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제네시스 엑스는 제네시스가 지난 3월 공개한 전기차 기반의 GT(Gran Turismo) 콘셉트카다. 

제네시스의 핵심 디자인 요소인 '두 줄'을 차량 내·외장 곳곳을 비롯해 전기 충전구에도 적용, 향후 출시될 전기차 모델의 디자인 방향성을 보여준다.

제네시스는 로드쇼에서 '연결'의 의미를 선(Line)을 통해 입체적으로 연출한 공간에 제네시스 엑스를 전시하고, 조명 및 음향 효과를 활용한 미디어 아트로 제네시스의 디자인 방향성을 고객에게 전달한다. 미디어 아트 퍼포먼스는 제네시스 엑스에 적용돼 주행의 시작과 끝을 직관적으로 확인할 수 있는 구(球) 형상의 전자 변속기, 크리스탈 스피어(Crystal Sphere)를 통해 시작과 끝을 고객에게 알린다. 

크리스탈 스피어는 디자인 요소뿐만 아니라 차량의 운전 가능 상태를 직관적으로 알려주는 제네시스만의 세심한 배려이자 디테일로써 고객과 차량이 교감을 이뤄내는 감성 요소이기도 하다.

약 10분으로 구성된 미디어 아트는 UV 조명과 레이저 조명을 통해 전시된 제네시스 엑스 주위로 제네시스 고유 디자인 요소를 떠올리게 하는 다양한 패턴을 보여준다.

전시공간에는 뉴욕 콘셉트, 에센시아 콘셉트 등 역대 콘셉트카 이미지·영상, 제네시스 엑스의 여백의 미를 강조한 실내 디자인 등이 전시된다.

제네시스는 서울 전시가 끝난 뒤 오는 29일부터 다음 달 7일까지 제주시 구좌읍 소재 '공백', 다음 달 12일부터 21일까지 부산시 영도구 소재 '피아크'에서 로드쇼를 이어간다. 관람 신청은 '네이버 예약'을 통해 할 수 있으며 방문 당일 현장 접수도 가능하다.  김미영기자 lalala4090@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회원 / 비회원 )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