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양읍성 복원·정비사업 탄력…예산 80억 확보
언양읍성 복원·정비사업 탄력…예산 80억 확보
  • 전우수 기자
  • 2021.10.21 20:04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토지보상·동서문지성벽 보수 등
사유지 지구단위계획 수립 예고
언양읍성 복원사업이 한창인 언양읍성 일대 언양초등학교 철거 전의 모습. ⓒ울산신문
언양읍성 복원사업이 한창인 언양읍성 일대 언양초등학교 철거 전의 모습. ⓒ울산신문

울산 울주군이 2022년 문화재 보수정비 사업비로 99억 7300만원 (국비 70%, 시비 15%, 군비 15%)을 확보해 언양읍성 복원 및 정비사업에 탄력이 붙게 됐다. 

문화재청과 울주군에 따르면 이번에 확보된 사업비는 울주 반구천 명승 지정에 따른 토지매입 등 총 4개분야 7개 사업예산 이다.

울주군은 이 가운데 언양읍성 복원정비사업 예산인 토지보상비 74억원을 포함 관아복원을 위한 원형고증 및 기본 계획 수립, 동서문지 성벽 보수 등 80억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1966년 문화재 지정 이후 그동안 소요 예산 미확보로 더디게 추진된 언양읍성 복원·정비사업에 속도를 낼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울주군은 2020년 장기미집행도시계획시설해제(일몰제)로 공원구역에서 해제된 읍성 내 사유지의 무분별한 난개발 방지와 체계적인 도시관리계획 방안 마련을 위해 지구단위계획을 수립할 예정이다.    전우수기자 jeusda@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회원 / 비회원 )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제20대 대통령선거 (예비)후보자 및 그의 배우자, 직계존·비속이나 형제자매에 관하여 허위의 사실을 유포하거나, 이들을 비방하는 경우 「공직선거법」에 위반됩니다. 대한민국의 깨끗한 선거문화 실현에 동참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중앙선거관리위원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