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간호사 모임, 이재명 후보 지지 선언
울산 간호사 모임, 이재명 후보 지지 선언
  • 최성환 기자
  • 2022.01.27 19:10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선 첫 간호법 제정 등 공약 대통령 최고 적임자로 확신"
울산시 간호사 모임이 27일 더불어민주당 울산시당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재명 대선 후보 지지선언을 하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울산시당 제공

울산시 간호사 1,000명이 27일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에 대한 지지를 선언했다.
 
이재명 후보를 지지하는 울산광역시 간호사 모임은 이날 오후 더불어민주당 울산시당 민주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국민의 건강을 지키기 위한 간호법 제정과 간호정책을 확실하게 이행할 이재명 후보를 적극적으로 지지한다"고 밝혔다.
 
울산간호사 모임은 회견에서 "코로나19가 시작된지 2년여 시간이 지난 시점에서, 이제 코로나 팬데믹 대위기를 우리나라 보건의료체계 대전환의 기회로 삼아야 한다"면서 "이 후보는 지역 공공의료원 설립을 주도하면서 정치를 시작했고, 성남의료원 건립, 경기도 도립의료원 신축 등 적극적인 투자를 했으며, 공공의료에 대한 높은 이해와 철학, 추진력을 바탕으로 우리나라 보건의료체계의 대전환을 이루고 국민의 건강을 지켜낼 것으로 확신한다"고 신뢰감을 표했다.
 
이들은 이어 "이 후보는 지난해 12월 31일 공공의료 4대 공약 중 '우수한 간호인력 확보와 적정 배치, 처우개선을 위한 법적·제도적 기반 마련'을 발표했다"면서 "특히 이 후보는 지난 11일 페이스북을 통해 '전 국민의 보편적 건강 보장을 위한 간호법 제정을 적극 추진하겠다'는 공약을 전격 발표했고, '간호사분들이 언제나 국민 곁을 든든하게 지킬 수 있도록 이재명이 간호사분들을 지키겠다'라고 약속했다"고 지지 배경을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들은 "이 같은 간호정책과 간호법 제정 공약은 대한민국 대통령선거 역사상 최초의 간호 관련 대선공약이다"며 "울산시 간호사들은 이런 저런 눈치 보지 않고 국민에게 필요한 일은 반드시 해내는 이 후보야말로 대통령으로서 최고의 적임자임을 확신한다"고 강조했다. 최성환기자 csh9959@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회원 / 비회원 )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