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주군 해뜨미 씨름단, 따라올 자 없다
울주군 해뜨미 씨름단, 따라올 자 없다
  • 김지혁 기자
  • 2022.05.05 19:37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괴산장사 3개 체급 석권 이어
단체전까지 우승하며 대기록
울주군 해뜨미 씨름단이 '위더스제약 2022 민속씨름 괴산장사씨름대회'에서 단체전까지 우승하며 이번 대회 네 번째 황소 트로피를 들어올렸다.
울주군 해뜨미 씨름단이 '위더스제약 2022 민속씨름 괴산장사씨름대회'에서 단체전까지 우승하며 이번 대회 네 번째 황소 트로피를 들어올렸다.

울주군 해뜨미 씨름단이 '위더스제약 2022 민속씨름 괴산장사씨름대회'에서 단체전까지 우승하며 이번 대회 네 번째 황소 트로피를 들어올렸다.
 해뜨미 씨름단은 4일 충북 괴산군 괴산문화체육센터에서 열린 대회 남자부 단체전 결승전(팀 간 7전 4승제·개인 간 3전 2승제)에서 구미시청(경상북도)을 4-2로 물리쳤다.

 이로써 이번 대회에서 태백·금강·한라급 우승에 이어 단체전 우승까지 거머쥐며, 이번 대회 5개의 트로피 중 4개를 들어올리는 기염을 토했다.

 결승 첫판에서 태백급(80kg 이하) 노범수를 시작으로, 금강급(90kg 이하) 김철겸과 한라급(105kg 이하) 김무호가 모두 승리하면서 파죽의 연승을 달리며 단숨에 3-0을 만들었다. 

 이어진 네 번째 판에서는 구미시청이 선택권을 사용, 금강급 유영도를 앞세워 한 점을 만회하고 다섯 번째 판에서 백두급(140kg 이하) 차승진이 백원종을 상대로 연이은 잡채기를 성공시키며 승부를 3-2로 만들며 균형을 맞추는 듯 했지만 여섯 번째 판에서 태백급 이광석이 승리하면서 최종 우승을 확정했다. 

 울주군청 해뜨미 씨름단은 창단 두 해만에 3개 체급 석권에 이어 단체전 우승이라는 대기록을 세우며 최고의 씨름단으로 등극했다.  김지혁기자 uskjh@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회원 / 비회원 )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