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세나로 피어나는 지역 전통예술문화
메세나로 피어나는 지역 전통예술문화
  • 김미영 기자
  • 2022.05.19 18:43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외섭 무용단, 21일 '악동 힐링콘서트'
㈜유성이엔지 기업 후원 아름다운 동행
태화루 배경 다채로운 전통 춤사위 마당
김외섭 무용단의 아름다운 동행 '악동(樂同) 힐링콘서트'가 21일 태화루에서 ㈜유성이엔지의 메세나 활동으로 펼쳐진다.
김외섭 무용단의 아름다운 동행 '악동(樂同) 힐링콘서트'가 21일 태화루에서 ㈜유성이엔지의 메세나 활동으로 펼쳐진다.

또 하나의 메세나 사업이 오는 21일 태화루에서 펼쳐진다.  
 김외섭 무용단의 아름다운 동행 '악동(樂同) 힐링콘서트'로, ㈜유성이엔지라는 기업의 후원으로 성사된 문화예술 활동이다. 앞서 김외섭무용단과 ㈜유성이엔지는 서로 신뢰적 업무제휴를 통해 공연예술을 수행하는 아름다운 동행을 진행하기로 했다. 

 이날 오후 7시 30분 무대를 선보일 '악동(樂同) 힐링콘서트'가 그 첫 행사다. 김외섭 무용단은 해마다 태화루에서 전통춤의 향연을 펼치고 있는데, 이번 메세나 지원으로 활동이 탄력을 받게 됐다. 
 '악동(樂同) 힐링콘서트'는 전통예술을 기반으로 우리의 멋과 얼, 신명의 소리와 춤을 이어나가고 현시대의 대중과 호흡할 수 있도록 극형식으로 재안무됐다.  

 무대는 태평성대부터 길놀이, 경고춤, 한량무, 검무 등 전통 춤사위를 선보인 뒤 한국창작 전통무용 '상사화'와 국악가요 '열두달이 다 좋아'를 공연한다. 이어 장구춤, 마당놀이, 사랑가, 한국창작무용 '연가'를 차례로 올린다.
 유성이엔지(대표 황형구)는 플랜트 산업을 기반으로 국내 및 해외의 다양한 플랜트(화학, 정유, 발전소 등) 산업의 수주 및 실적을 수행하는 기업이다. 

 김외섭 단장은 "김외섭무용단이 ㈜유성이엔지와 함께하는 프로젝트를 통해 상생하는 방법을 찾고자 했다. 기업은 예술단체를 후원하여 기업의 이미지를 제고할 수 있으며, 김외섭무용단은 단원들에게 활동 기회를 제공하여 지역예술가 처우개선에 함께 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김미영기자 lalala4090@ulsanpress.net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회원 / 비회원 )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