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지역 마른장마 속 폭염 내일까지 곳곳 소나기 뿌려
울산지역 마른장마 속 폭염 내일까지 곳곳 소나기 뿌려
  • 김수빈 기자
  • 2022.06.26 18:24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 지역에 마른장마가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28일까지 울산 곳곳에 소나기가 내리겠다. 

 27일 기상청에 따르면 울산지역은 대체로 흐리겠고 아침 최저기온 24도, 낮 최고기온 28도로 예상된다. 
 기온은 평년(최저 18도~최고 28도) 보다 높겠으며 내륙을 중심으로 체감온도가 31도 내외로 올라 매우 무덥겠고 습도가 90%까지 올라가는 등 고온 다습한 날씨가 지속되겠다. 

 소나기에 의한 예상 강수량은 5∼50㎜며 순간풍속 55㎞/h(15m/s) 이상의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고 우박이 떨어지는 곳도 있겠다. 
 27일 울산 앞바다에는 바다 안개가 짙게 끼는 곳이 있겠고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으니 해상 안전사고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김수빈기자 usksb@ulsanpress.net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회원 / 비회원 )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