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조선해양, 7449억 규모 원해경비함 6척 수주
한국조선해양, 7449억 규모 원해경비함 6척 수주
  • 김미영 기자
  • 2022.06.27 20:34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필리핀 국방부와 건조계약 체결
울산 현대중서 건조 2028년 인도
세계시장 수요 파악 개발 성과로
27일 필리핀 마닐라 국방부 청사에서 한국조선해양은 2,400톤급 원해경비함 6척에 대한 건조계약을 체결했다.계약식에는 한국조선해양 가삼현 부회장과 현대중공업 남상훈 특수선사업본부장, 김인철 주필리핀 대한민국 대사와 필리핀 국방부 델핀 로렌자나 장관, 버나드 발렌시아 해군부사령관 등 필리핀 국방부 및 해군 주요 인사가 참석했다.한국조선해양 제공
27일 필리핀 마닐라 국방부 청사에서 한국조선해양은 2,400톤급 원해경비함 6척에 대한 건조계약을 체결했다.계약식에는 한국조선해양 가삼현 부회장과 현대중공업 남상훈 특수선사업본부장, 김인철 주필리핀 대한민국 대사와 필리핀 국방부 델핀 로렌자나 장관, 버나드 발렌시아 해군부사령관 등 필리핀 국방부 및 해군 주요 인사가 참석했다.한국조선해양 제공

한국조선해양이 필리핀으로부터 총 7,449억원 규모의 원해(遠海)경비함(Offshore Patrol Vessel, OPV) 6척을 수주하는 데 성공했다.

한국조선해양은 필리핀 국방부와 27일 필리핀 마닐라 국방부 청사에서 2,400톤급 원해경비함 6척에 대한 건조계약을 체결했다.

이번에 수주한 원해경비함은 배수량 2,400톤급, 길이 94.4미터, 폭 14.3미터에 최대속력 22노트(약 41km/h), 순항속력 15노트(약 28km/h)로, 울산 현대중공업에서 건조해 2028년까지 인도될 예정이다.

특히 이 함정은 5,500해리(10,190km) 항속거리로 장시간 작전수행이 가능하며, 76mm 함포 1문과 30mm 부포 2문이 탑재되고, 헬리데크를 보유해 헬기 및 무인기를 운용할 수 있다.

현대중공업은 지난해 필리핀 국방부와 초계함 2척에 대한 건조계약을 체결, 2016년에는 호위함 2척을 수주해 최근 성공적으로 인도한 바 있다.

현대중공업 남상훈 특수선사업본부장(부사장)은 "세계시장 수요를 파악해 다양한 유형의 함정을 개발하고 수출한 경험이 결실을 맺었다"며 "사업다각화 전략과 연구개발에 대한 집중 투자를 통해 기술 중심으로 신시장을 선도할 것"이라고 했다.

한편, 이날 현대중공업은 지난해 2월과 2020년 5월에 인도한 필리핀 호위함 2척에 대한 수명주기지원(Maintenance Repair Overhaul, MRO) 사업 계약도 체결했다. 향후 현대중공업은 함정 설계, 건조 및 수명주기관리 서비스를 아우르는 '글로벌 탑 클래스 함정 솔루션 파트너'로 거듭난다는 계획이다.  김미영기자 lalala4090@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회원 / 비회원 )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