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서 절정, 해수욕장 '북적'
피서 절정, 해수욕장 '북적'
  • 유은경 기자
  • 2022.08.07 18:54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에 나흘째 폭염경보가 발효되는 등 연일 기록적인 찜통더위가 계속되고 있다. 올 여름 피서가 절정에 이른 6일 울산 동구 주전몽돌해변을 찾은 많은 피서객들이 물놀이를 하며 더위를 식히고 있다.  유은경기자 2006sajin@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회원 / 비회원 )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 여러분의 제보는 바람직한 지역사회를 이끌며 세상을 바꿀수도 있습니다.
비리와 부당한일 그리고 전하고픈 미담과 사건사고 등을 알려주세요.
이메일 : news@ulsanpress.net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