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감과 연대로 풀어낸 코로나 전후 일상
공감과 연대로 풀어낸 코로나 전후 일상
  • 김미영 기자
  • 2022.08.15 18:34
  •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지원 수필가 새 책 '머그컵 프롬나드'
머그컵 프롬나드
머그컵 프롬나드

울산에서 활동하고 있는 수필가 이지원 씨가 네 번째 수필집 '머그컵 프롬나드'(도서출판 수필과비평사)를 발간했다.

수필집 '머그컵 프롬나드'는 5부로 구성, 총 41편의 작품이 실려 있다. 1부 '노을 속에 들다' 2부 '머그컵 프롬나드' 3부 '투셰' 4부 '덫' 5부 '합방' 등으로 코로나 이전과 이후의 일상이 그려져 있으며 날마다 심각해지는 환경 문제와 여행지에서 만난 역사 등 다소 가볍거나 때론 웃기거나 혹은 무거운 주제들이 작가 특유의 필체로 그려져 있다. 

이 씨는 "또 한 권의 책을 결국 세상 밖으로 내보낸다. 부디 세상과 공감하고 연대하길 바란다"고 했다.
 

이지원 수필가
이지원 수필가

이지원 수필가는 2006년 '문예한국' 신인상으로 등단했으며 지은 책으로 수필집 '무종' '낙타가 태양을 피하는 법' '머그컵 프롬나드'와 등대 기행집 '지상의 끝자리, 그곳에 등대가 있었네'가 있다.

한국문인협회 저작권옹호위원회 위원, 한국에세이포럼, 울산문인협회, 울산수필가협회 회원으로 활동 중이다. 김미영기자 lalala4090@ulsanpress.net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 회원 / 비회원 )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영O 2022-08-16 10:49:00
축하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