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산 화물車 번호판 무상교체
양산 화물車 번호판 무상교체
  • 2007.01.02 15:25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산시는 시에 등록돼 있는 4천100여대의 영업용 화물자동차의 번호판에 대해 올 한해 동안 무상으로 교체해 준다. 건설교통부가 전 영업용 화물자동차에 대한 번호판 의무교체를 실시키로 함에 따라 것으로 올 소형 18,400원, 대형 21,700원이 소요되는 교체비용이 국비지원된다.
 건설교통부가 이번에 실시하는 영업용 화물자동차 번호판 의무 교체는 무적, 불법으로 운행하는 영업용 화물자동차를 없애는 등 영업용 화물자동차의 운송질서를 바로잡기 위한 것.
 시에서는 운송사업자의 편의를 위해 관련 안내문과 구비서류를 대상자에게 우편으로 발송하고 시 홈페이지(http://www.yangsan.go.kr)에 게재하는 등 번호판 재교부 신청에 따른 절차를 허가부서인 교통행정과에서 일괄 시행해 번호판 의무교체에 따른 민원인의 불편을 최소화하기로 했다.
 관계자는 "의무교체 대상차량은 차대번호를 정확하게 확인 할 수 있도록 촬영한 사진과 실제 소유자인 위·수탁 차주의 동의서를 첨부해야 하는 등 위·수탁 차주의 협조가 필수적이다"며 운송사업자와 위·수탁 차주간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양산=이수천기자

로그인을 하면 편집 로그가 나타납니다. 로그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 회원 / 비회원 )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