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5.24 수 15:59
 소방, 울산외고
 
> 뉴스 > 사회
     
울산시교육청 인사 청탁 원천 봉쇄 추진
류혜숙 교육감 권한대행 내부 단속
청탁사례 공개 청렴 정기인사 강조
교장·교감 대상 선비교육도 실시
2017년 05월 18일 (목) 19:47:21 김지혁 uskjh@ulsanpress.net
   
 

김복만 교육감이 뇌물수수 혐의로 구속기소된 이후 교육감 권한대행을 맡은 류혜숙 부교육감(사진)이 내부 단속에 나섰다. 오는 7월 정기 인사를 앞두고 인사청탁을 원천 봉쇄하겠다는 의지를 공언한데 이어 일선 학교 교감과 교장을 대상으로 청렴 교육을 확대한다.
 류 권한대행은 18일 회의를 통해 "인사 청탁자에게 반드시 불이익을 주는 방안을 마련하라"고 간부들에게 지시했다. 류 권한대행이 말한 불이익은 징계와 성과상여금 지급 제외 등 다양한 방안이 될 수 있을 것으로 알려졌다.

 이 같은 조치는 교육감이 자리를 비운 상황에서 오는 7월 정기 인사를 앞두고 인사청탁을 봉쇄하겠다는 의지를 표명한 것으로 보인다.
 그는 간부회의에서 "특권이나 반칙이 없는 투명한 인사가 될 수 있도록 하라"며 "특히, 외부에서 인사 청탁이 들어오면 사례를 공개하라"고 강조했다.
 시교육청의 한 간부는 18일 "교육감 권한대행의 지시는 투명하고 공정한 인사를 강조한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류 부교육감은 김복만 교육감이 뇌물수수 혐의로 구속기소되자 지난 10일부터 교육감 권한대행이 됐다.
 한편 내부 공직 기강을 다잡기 위해 청렴 교육도 확대한다.
 울산시교육청은 19일까지 안동 도산서원 선비문화수련원에서 유치원과 초·중·고등학교, 특수학교 교장·교감 65명을 대상으로 청렴 리더십 교육을 한다.

 선비정신의 근간인 청렴과 결백, 배려와 존중, 충과 효의 정신을 배우고 체험한다고 교육청은 설명했다. 또 공직윤리에 대한 가치를 새롭게 하고 청렴 실천 의지를 다지는 기회로 알려졌다.
 김정홍 감사관은 "청렴한 공직문화가 확산하기 위해서는 관리자가 솔선수범하는 의지가 중요해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선비문화 체험을 한다"고 말했다.
 김지혁기자 uskjh@ulsanpress.net

김지혁의 다른기사 보기  
ⓒ 울산신문(http://www.ulsanpress.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새내기 임상병리사 업무
울산 하늘에 학이 난다
현대차 '코나'론칭, 노조에 발목
현대重노조 올 임금인상 요구안 15만
신한디아채시티 사전 분양 의혹 수사
울산 56개동 중 30곳 '쇠락' 도
"성주 비행제한 일자 변경 사유 설명
'조선 불황' 1분기 지역 경제 직격
오늘부터 열흘간 300만송이 장미 향
현대重 백형록 노조지부장 단식투쟁 돌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편집규약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울산신문의 모든 컨텐츠 및 기사는 지적재산권법의 보호를 받으므로, 무단복사나 전재/배포 등을 금합니다
청소년보호책임자 조희태 / 대표전화 052-273-4300 / 팩스 052-273-3511
Copyright 2006 울산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ulsanpres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