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안천 재해방지 국비 5억 확보
복안천 재해방지 국비 5억 확보
  • 최성환
  • 승인 2017.12.06 2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주당 울산시당 울주군 지역위원회

더불어민주당 울산시당 울주군 지역위원회(위원장 주형국)는 6일 울주군 두서면 복안천 합류 구거 재해방지사업을 위해 행정안전부로부터 5억원의 교부금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복안천은 경부고속도로 봉계·활천IC 공사 이후 물길이 바뀌면서 두서면 활천마을 일대가 상급 침수지역으로 변해 마을 전체 100여 가구가 재해 위험에 노출돼 지역민들이 긴급 재해방지대책을 요구해 왔다. 관할 두서면에서도 주민 민원에 타당성이 있다는 판단, 재해방지사업을 추진했으나 예산 확보가 어려워 사업 진행에 차질을 빚는 과정에서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에 협조를 요청했다.


이를 위해 주형국 위원장이 관련 자료를 들고 행안부를 찾아가 재해방지사업의 타당성과 지역민의 호소를 전달한 끝에 행안부로부터 울주군에 국비 5억원의 예산 지원을 약속받았다.
주 위원장은 "집권여당의 지역위원장으로서 당연히 해야 할 일을 했을 뿐이며, 앞으로도 지역 현안 해결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했다.  최성환기자 csh@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