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 퇴직자 '농부로 제2인생' 설계 돕는다
조선 퇴직자 '농부로 제2인생' 설계 돕는다
  • 김주영
  • 승인 2018.07.18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구, 도시농부 스마트팜 설명회
고용위기지원 2억 3천만원 확보

남구는 18일 6층 대강당에서 조선업 침체로 조기 퇴직하거나 퇴직을 예정에 둔 (예비)퇴직자이 제2의 인생을 설계할 수 있도록 돕는 '도시농부 스마트팜'사업의 사전설명회를 가졌다.
 남구는 고용위기지원 정부추경에 따른 2018 지역·산업맞춤형 일자리창출 지원 공모사업에 선정돼 총사업비 2억 3,000만원(전액국비)을 확보했다.
 수행기관은 (사)공동체창의지원네트워크다.

 설명회에는 조선업 퇴직(예정)자부터 청년 귀농희망자까지 사업에 관심 있는 다양한 연령층이 참석하여 교육훈련 및 창업지원 등 사업의 세부 내용에 대한 설명회를 진행했으며, 설명회 종료 후 이번 사업에 대한 교육 참여를 원하는 희망자의 현장접수도 이뤄졌다.
 오는 23일까지 교육희망자를 접수하는 이번 사업의 참여자들에게는 버섯재배, 발효식품, 곤충사육의 3개 분야에서 생산, 가공, 서비스를 포함한 6차 산업 전문가로 거듭나기 위한 교육훈련과정과 창업·창직 지원프로그램이 제공될 계획이다. 김주영기자 uskjy@ulsanpress.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