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철호 시장, 폭염 피해 대책 현장 방문
송철호 시장, 폭염 피해 대책 현장 방문
  • 김지혁
  • 승인 2018.08.09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홀몸노인세대·무더위쉼터 찾아
어르신 안부 묻고 냉방시설 점검
폭염이 장기화 되고 있는 가운데 송철호 울산시장이 9일 남구 월평로 홀로 사시는 어르신댁을 방문하여 건강상태와 생활불편사항을 살피고 있다.
폭염이 장기화 되고 있는 가운데 송철호 울산시장이 9일 남구 월평로 홀로 사시는 어르신댁을 방문하여 건강상태와 생활불편사항을 살피고 있다.

송철호 울산시장이 9일 오전 11시 연일 지속되는 폭염과 관련해 독거노인세대와 무더위쉼터를 방문해 어르신들의 건강을 살피고, 불편사항을 청취했다.

송 시장은 남구 월평로 홀로 사시는 어르신댁을 방문, 폭염에 따른 안부를 확인하고 관내 생활관리사의 노인돌봄서비스 등 현장의 폭염 대책 추진상황을 점검했다. 이어 송 시장은 남구 돋질로 무더위쉼터(신정5동경로당)를 찾아 냉방기 가동 상태와 무더위쉼터 이용 상황 등을 점검했다. 

송 시장은 "폭염으로 인한 피해 최소화를 위해 현장 중심 예찰활동과 시민홍보를 강화하고 폭염 취약계층에 대한 집중관리 등 폭염피해 예방대책 추진에 만전을 기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한편 울산의 이번 폭염은 지난달 11일 발효된 폭염특보로 9일 현재 30일째 유지되면서 역대 최장 기록을 매일 경신하고 있으며, 해제될 전망도 없어 시민들의 안전과 재산상 피해가 우려되고 있다.

시는 폭염대책본부 운영, 온열질환 응급감시체계 운영, 농축산 및 수산 대책 상황실 운영, 폭염취약계층 집중관리, 관내 무더위쉼터의 연장운영, 도로살수, 건설현장 공사 중지, 다양한 매체를 활용한 폭염 대비 행동요령 홍보 등 폭염 피해 최소화 대책을 추진하고 있다.  김지혁기자 uskjh@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