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구의회, 축구종합센터 건립 건의안 채택
동구의회, 축구종합센터 건립 건의안 채택
  • 정혜원
  • 승인 2019.02.12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리적 특성·기반시설 접근 용이
울산 연고 팀 다채 축구도시 강조
동구의회는 12일 본의사당에서 열린 제179회 임시회에서 박경옥 의원이 발표한 '축구메카도시 울산,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 선정 건의안'을 만장일치로 채택했다.
동구의회는 12일 본의사당에서 열린 제179회 임시회에서 박경옥 의원이 발표한 '축구메카도시 울산,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 선정 건의안'을 만장일치로 채택했다.

 

울산 동구의회가 대한축구협회의 제2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NFC)를 동구에 건립할 것을 적극 건의하고 나섰다.
 동구의회 박경옥 의원은 12일 동구의회 의사당에서 열린 제179회 임시회에서 '축구메카도시 울산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 선정 건의안'을 대표 발표했으며, 의원 전원이 만장일치로 채택했다.


 동구의회는 이날 발표한 건의안을 통해 지리적 특성과 기반시설 접근 용이성 등에서 방어진체육공원이 최적지라고 강조했다.
 방어진체육공원은 총 면적 724만㎡로 체육시설 추가 건립에 유리하며 자연경관이 수려하고 기후가 온화해 공원 내 위치한 미포구장과 서부구장은 매년 국내외 축구단의 전지훈련지로 각광받고 있다고 말했다.


 또 도심과 가까워 병원과 숙박 등 기반시설 접근이 쉽고, 기초단체에서 유치에 나선 다른 지역과는 달리 울산시가 축구종합센터 유치에 적극 나서고 있어 행정적 지원이 용이하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울산현대축구단과 울산대 축구부, 울산과학대 여자축구부 등을 비롯해 울산을 연고로 한 축구팀이 많고 매년 전국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두고 있는 축구도시라는 점도 강조했다.


 시는 지난달 대한축구협회에 동구 방어진체육공원에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를 유치하겠다고 신청했다. 현재 전국 24개 지방자치단체가 유치 신청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동구의회 의원들은 "조선경기 불황으로 어려움을 겪는 동구 주민들이 희망을 가질 수 있도록,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가 동구에 건립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정혜원기자 usjhw@ulsanpress.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