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심 카드 팔아요' 인터넷 사기 30대 실형
'유심 카드 팔아요' 인터넷 사기 30대 실형
  • 전우수
  • 승인 2019.03.17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년간 11명에 308만원 가로채

인터넷 중고 거래 사이트에서 유심(USIM) 카드를 판다고 속여 돈을 가로챈 30대에게 실형이 선고됐다.
울산지법 제3형사단독(판사 김주옥)은 인터넷 중고나라 사이트를 통해 반복적으로 판매사기를 벌여 사기죄로 기소된 A(39)씨에게 징역 1년을 선고했다고 17일 밝혔다.
A씨는 2017년 11월 25일 인터넷 중고 거래 사이트에 '12만원에 유심 카드를 판매한다'는 거짓 글을 게시해 피해자 B씨로부터 12만원을 받고 물건을 보내주지 않는 등 지난해 10월까지 1년 동안 같은 수법으로 총 11명으로부터 308만원을 가로챈 혐의로 기소됐다.
재판부는 "피고인이 불특정 또는 다수 피해자를 대상으로 반복적으로 범행한 점, 동종 전과가 있고 누범 기간인 점 등을 고려했다"고 양형 이유를 밝혔다.
  전우수기자 usjw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