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래문화재단 이순우 이사, 처용문화제 감독에
고래문화재단 이순우 이사, 처용문화제 감독에
  • 강현주
  • 승인 2019.03.20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문화재단, 주요 축제감독 위촉
프롬나드페스티벌 이란희씨 선임

울산문화재단(대표이사 전수일)이 '2019 울산프롬나드페스티벌'과 '제53회 처용문화제'를 이끌어 갈 축제감독을 위촉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선임은 지난달 12일부터 3월 14일까지 공모를 통해 진행한 결과로 '울산프롬나드페스티벌'의 축제감독에는 사단법인 한국거리예술협회 이란희 대표가, '처용문화제'는 고래문화재단 이순우 이사가 각각 위촉됐다.


이란희 감독은 2010년부터 2018년까지 '서울거리예술축제'와 '하이서울페스티벌'에서 축제 프로그래머로 참여했으며, 거리예술 등 야외 축제에 대한 풍부한 경험과 관련 분야 네트워크를 보유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순우 감독은 지난 2012년부터 2016년까지 재단법인 고래문화재단 사업운영팀장으로 근무했으며, 축제 행정과 지역사회에 대한 이해도가 높다는 것이 장점으로 꼽히고 있다.


울산문화재단 관계자는 "축제감독이 선임돼 축제준비에 탄력을 받을 수 있게 됐다"며 "특히 울산프롬나드페스티벌은 울산에서 새로운 형태로 시도되는 축제인 만큼 시민들에게 흥미롭고 다채로운 축제를 선보일 수 있도록 준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2019 울산프롬나드페스티벌은 9월 중에, 제53회 처용문화제는 10월 중에 개최될 예정이다.  강현주기자 uskhj@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