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18개 中企 현장맞춤 R&D 사업 선정
지역 18개 中企 현장맞춤 R&D 사업 선정
  • 하주화
  • 승인 2019.04.14 2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개월간 기술혁신 역량 강화 진행
테크노파크, 총 8억 사업비 등 지원

우성조선, 한국단조 등 지역 18개 중소기업이 위기지역 지원대상 사업장으로 지정됐다. (재)울산테크노파크(울산TP) 자동차기술지원단은 2019년 위기지역 Scale-up R&D 지원사업 현장수요형 R&D사업을 수행 할 수혜기업 18개사를 확정했다. 

수혜기업은 ㈜우성조선, 한국단조㈜ 등 총 18개사로 이들은 이달부터 2개월간 사업을 수행하게 되고 '현장수요형 R&D' 사업을 수행 완료한 기업을 대상으로 기업당 최대 1억 원씩 총 8억 원의 Scale-up R&D 사업비를 지원할 예정이다. 

이번 사업은 위기지역·위기업종·중소기업의 기술역량 고도화 및 혁신수요 맞춤형 R&D 지원을 통해 기업의 지속성장 기반 마련을 위한 중소벤처기업부 사업이다. 기술혁신 및 사업다각화를 지원하기 위하여 현장전문가 및 전문기간과의 1:1 맞춤형 기술코칭을 통해 중소기업의 R&D 기술혁신 역량 강화를 지원한다. 하주화기자 usjh@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