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교육청 학력인정사업 첫 수혜자 나와
울산시교육청 학력인정사업 첫 수혜자 나와
  • 강은정 기자
  • 2020.06.02 20:05
  • 0
  • 온라인기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옥희 울산교육감이 2일 울산시교육청 접견실에서 학교 밖 청소년 학습지원 시범사업으로 중학교 학력 인정을 받은 김혜림씨에게 학력인정 증명서를 수여하고 있다. 울산시교육청 제공
노옥희 울산교육감이 2일 울산시교육청 접견실에서 학교 밖 청소년 학습지원 시범사업으로 중학교 학력 인정을 받은 김혜림씨에게 학력인정 증명서를 수여하고 있다. 울산시교육청 제공

울산시교육청은 2일 시교육청 접견실에서 학교 밖 청소년의 중학교 학력 인정 증명서 수여식을 열었다.
이날 학력 인정 증명을 받은 김혜림 씨는 울산교육청이 지난해부터 시행하고 있는 의무교육단계 미취학·학업중단학생 학습지원 시범사업에 참여해왔고, 학력평가 결과 울산에서는 처음으로 학력을 인정받게됐다.

올 상반기 학습지원 시범사업으로 학력을 인정받은 학교 밖 청소년은 전국 12명이다.
이 사업은 교육부 시범사업으로 학교 밖 청소년들에게 학습지원 프로그램, 온라인 교육과정 등 다양한 학습경험을 제공하여 초·중학교 학력을 인정받을 수 있는 기회를 주는 사업이다.
현재 전북교육청을 제외한 16개 시도가 참여중이다. 울산교육청은 지난해부터 사업에 참여, 단기간에 좋은 성과를 거뒀다.

시교육청은 의무교육단계 미취학, 학업중단학생 학습지원사업추진을 위해 울산시청소년지원센터 꿈드림 기관 외 2개 기관과의 업무협약으로 위탁 지정해 운영하고 있으며, 꿈드림센터의 다양한 학습 프로그램을 통해 학교 밖 청소년들에게 학력 인정의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정기자 시교육청 민주시민교육과장은 "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와 함께 학교 밖 청소년들이 다양한 학습경험을 통해 학력 인정을 받고, 건전한 사회인으로 성장하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강은정기자 uskej@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