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대병원, 첨단 코로나 검체검사 장비 도입
울산대병원, 첨단 코로나 검체검사 장비 도입
  • 전우수 기자
  • 2020.06.16 19:55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간 단축·오염률 줄여 정확도↑
24시간 결과 통보로 효율성 향상
울산대학교병원은 코로나19 전용 '첨단 진단검사 자동화 장비'을 추가로 설치하게 돼 환자들에게 더 신속·정확한 검사 결과를 제공하고 있다고 밝혔다. 울산대학병원 제공
울산대학교병원은 코로나19 전용 '첨단 진단검사 자동화 장비'을 추가로 설치하게 돼 환자들에게 더 신속·정확한 검사 결과를 제공하고 있다고 밝혔다. 울산대학병원 제공

울산대학교병원(병원장 정융기)은 코로나19 전용 '첨단 진단검사 자동화 장비'을 추가로 설치하게 돼 환자들에게 더 신속·정확한 검사 결과를 제공하고 있다고 밝혔다.

 새롭게 도입된 검사장비는 '실시간 유전자 증폭장치(Real Time PCR System)'로 병원은 환자로부터 채취한 검체를 통해 코로나19와 같은 감염병 부터 다양한 질환에 대한 검사 시간을 단축하고 검사 시 발생할 수 있는 오염률을 줄여 검사 정확도를 높이게 됐다.

 리얼타임 유전자 증폭 검사는 환자의 검체를 채취한 다음 객담이나 구인두 혹은 비인두 가검물을 채취한 다음 DNA/RNA를 정제한 후 코로나19 바이러스와 같은 특이 유전자들을 증폭하는 방식으로 감염 여부를 판별한다.

 특히, 기존에 코로나19 확진 검사를 외부기관으로 요청을 해야하는 것을 울산대학교병원 자체적으로 검진이 가능해져 빠른 시간 내 환자의 확진판단 후 치료가 가능해졌다. 현재, 장비 도입 후 일 100여명 이상의 검체를 검사하며 신속히 결과를 통보 중이다.

 울산대학교병원은 향후 코로나19 검사 외에도 NGS(Next Generation Sequence·차세대염기서열분석), Leukemia mutation(백혈병 유전자 돌연변이) 기초 검사장비로 활용할 예정이다.

 울산대병원 관계자는 "이번 코로나19 사태로 많은 검체를 신속·정확하게 검사할 수 있는 진단검사 역량이 중요해졌다. 이번 진단 시스템 도입을 통해 검체 검사 효율성 향상 및 24시간 신속·정확한 검사 결과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전우수기자 jeusda@ulsanpress.net

☞ 울산신문 유튜브 구독하기 ▶ https://vo.la/ut4n
☞ 울산신문 홈페이지 바로가기 ▷ https://vo.la/xLJA
☞ 울산신문 페이스북 구독하기 ▶ https://vo.la/yUp4
☞ 울산신문 인스타그램 구독하기 ▷ https://vo.la/3jIX
☞ 울산신문 트위터 구독하기 ▶ https://vo.la/1ubY
☞ 울산신문 블로그 구독하기 ▷ https://vo.la/KzpI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