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발전, 차세대 여성 리더 육성 전략 수립
동서발전, 차세대 여성 리더 육성 전략 수립
  • 하주화 기자
  • 2020.06.29 20:15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직급별 균형인사·운영 참여 확대
경력개발체계 개선·워라밸 지원 등
4대 전략 12개 세부실천과제 시행

한국동서발전㈜(사장 박일준)은 최근 이사회를 열고 '차세대 여성리더 육성전략'을 수립했다고 29일 밝혔다. 

동서발전은 공공부문의 여성대표성 제고를 지향하는 정부정책에 부응하기 위해 이같은 계획을 수립했다. 동서발전은 이에따라 △적극적 균형인사 지원 △여성인재 육성 △여성대표성 제고 △워라밸 환경조성의 4대 전략과제와 12개의 세부실천과제를 수립해 시행하기로 했다. 

동서발전은 전 여성 직원을 대상으로 인사제도, 조직문화, 여성리더십, 교육 등 제도 전반에 대한 설문조사를 시행하고 집단 심층면접을 통해 다양한 의견을 수렴을 거쳐 이같은 여성리더 육성전략을 마련했다. 

이 과정을 거쳐 여성 채용 목표를 강화하고 기술직 여성관리자 임용을 확대하면서 고위직 여성 임용목표제를 도입하는 등 직급별 여성인력을 확대하기 위한 균형인사를 추진하기로 했다. 또 여성인재 육성 방안을 체계적으로 추진해 다양한 업무경험 기회를 경험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로 했다. 특히 주요보직에 여성 직원을 필수로 배치하고, 경력과 여성의 생애주기 특성을 반영해 기존 여성리더 육성 교육체계를 개선한다. 여성에 특화된 경력개발 프로그램도 확대한다. 

이와 함께 여성대표성 제고를 위해 인사운영 전반에 여성 직원들의 참여를 늘리기로 했다. 이를 위해 여성면접관을 양성하고, 인사운영 관련 위원회에 여성위원을 필수적으로 참여하게 한다.여성의 다양한 목소리를 담을 수 있는 공식적인 위원회도 운영해 불합리한 차별요소도 발굴·개선한다.

출산·육아 등으로 경력이 단절되지 않도록 워라밸 환경조성에 필요한 제도적·조직적 지원도 강화한다. 이를 위해 북카페를 활용한 '맘(Mom)편한 돌봄 공부방'을 운영하고, 유연근무제 이용을 활성화하는 등 안정적인 자녀 양육환경 조성으로 업무몰입도를 높인다. 

양승주 이사회 의장은 "여성인재 육성은 사회적인 흐름이지만, 여성뿐만 아니라 남성직원들에 대해서도 공감대를 이끌어 낼 필요가 있다"며 "노동조합 등 전 직원 대상 설문 및 간담회 등을 통해 의견을 청취해 전 직원들이 공감할 수 있게 추진해 달라"고 말했다.  하주화기자 jhh0406@

☞ 울산신문 유튜브 구독하기 ▶ https://vo.la/ut4n
☞ 울산신문 홈페이지 바로가기 ▷ https://vo.la/xLJA
☞ 울산신문 페이스북 구독하기 ▶ https://vo.la/yUp4
☞ 울산신문 인스타그램 구독하기 ▷ https://vo.la/3jIX
☞ 울산신문 트위터 구독하기 ▶ https://vo.la/1ubY
☞ 울산신문 블로그 구독하기 ▷ https://vo.la/KzpI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