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청년작가회 초대전 '꿈의 조각들'
울산청년작가회 초대전 '꿈의 조각들'
  • 강현주 기자
  • 2020.06.30 19:09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명 참가 설치미술 등 30여점 전시
북구문예회관, 내일 개막 24일까지
조현우 作 '가을그녀'
조현우 作 '가을그녀'

북구문화예술회관이 오는 2일부터 24일까지 1층 전시장에서 '울산청년작가회' 초대전 '꿈의 조각들'을 연다.
 울산청년작가회는 울산지역을 기반으로 활동하고 있는 청년작가들의 모임으로, 이번 전시에서는 18명의 작가가 서양화와 동양화, 설치미술 등 작품 30여 점을 선보인다.

 북구문예회관 관계자는 "이번 전시는 울산 지역 미술계의 최신 경향과 흐름을 조망할 수 있는 기회"라며 "코로나19로 위축돼 있는 지역 청년 작가들의 활동을 지원하고, 문화향유 기회가 줄어든 주민들에게는 전시 관람의 기회를 제공하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북구문예회관은 코로나19 감염을 예방하기 위해 생활 속 거리두기를 준수해 전시장 입장 시 마스크 착용, 순차 입장 등을 지켜 전시장 시설을 운영할 계획이다.
 강현주기자 ukshj@ulsanpress.net

☞ 울산신문 유튜브 구독하기 ▶ https://vo.la/ut4n
☞ 울산신문 홈페이지 바로가기 ▷ https://vo.la/xLJA
☞ 울산신문 페이스북 구독하기 ▶ https://vo.la/yUp4
☞ 울산신문 인스타그램 구독하기 ▷ https://vo.la/3jIX
☞ 울산신문 트위터 구독하기 ▶ https://vo.la/1ubY
☞ 울산신문 블로그 구독하기 ▷ https://vo.la/KzpI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