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MA, 개소세 70% 인하 확대 건의
KAMA, 개소세 70% 인하 확대 건의
  • 하주화 기자
  • 2020.10.15 20:05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자동차산업협회(KAMA)는 올해 말까지 자동차 개별소비세 인하 폭을 70%로 확대하는 법률 개정안 통과를 국회에 건의했다고 15일 밝혔다.

자동차산업협회는 개별소비세 인하 폭을 70%에서 30%로 축소하면서 내수 촉진 효과가 감소하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자동차업계의 어려움이 지속되고 있다며 국회에 계류 중인 개별소비세 관련 개정안이 통과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올해 7월 개별소비세 인하 폭이 30%로 축소되면서 국내 자동차 판매는 7월과 8월 전월 대비 각각 18.2%, 22.5% 감소했다. 개별소비세 인하 폭을 70%로 확대한 3월 기준 국내 자동차 판매를 비교해 보면 1∼2월 판매는 작년 같은 기간에 비해 18.2% 감소한 반면 확대 후인 3∼6월 판매는 15.9%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협회는 올해 말까지 개별소비세 인하 폭을 70%로 확대해 달라고 건의했다. 

정만기 자동차산업협회 회장은 "코로나19로 인한 위기가 해소되기 전까지는 개별소비세 인하를 통한 내수 촉진이 절실하다"고 밝혔다.  하주화기자 jhh040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