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품 울산부추 3톤 가락동농수산물도매시장 올 첫 출하
명품 울산부추 3톤 가락동농수산물도매시장 올 첫 출하
  • 최성환 기자
  • 2020.11.23 20:15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 5월까지 3천여톤 전량 서울행
2020 GAP '대상'안전·품질 인정
울산시 북구 성안동 부추재배단지 비닐하우스. 울산신문 자료사진 news@ulsanpress.net
울산시 북구 성안동 부추재배단지 비닐하우스. 울산신문 자료사진 news@ulsanpress.net

전국적으로 명성을 자랑하는 울산부추가 23일 첫 출하됐다.

울산 북구 달천동의 농소황토부추작목반이 출하한 부추는 10㎏들이 300박스로 모두 3톤에 달한다.

농소황토부추작목반의 이날 첫 출하를 시작으로 5개 부추 작목반이 12월부터 내년 5월 10일까지 서울 가락동농수산물도매시장에 출하할 계획이다.

특히 이번에 첫 출하하는 농소 부추는 농산물품질관리원이 주관한 2020년 GAP(농산물우수관리) 경진대회에서 '대상'을 받아 안전성과 품질을 인정받았다.

울산부추의 재배 면적이 116㏊로 연간 2,900톤 정도를 수확 후 전량을 서울가락동도매시장에 출하하고 있는 울산의 효자 농산물이다.  최성환기자 csh9959@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