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발전, 취약계층 권익구제 확대
동서발전, 취약계층 권익구제 확대
  • 하주화 기자
  • 2020.11.24 20:06
  •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구민 법적분쟁 대리인 선임 등 지원
동서발전은 24일 울산화정종합사회복지관과 동구 취약계층 주민 대상 권익 구제 지원 사업 협약을 비대면 디지택트 방식으로 체결했다. 동서발전 제공
동서발전은 24일 울산화정종합사회복지관과 동구 취약계층 주민 대상 권익 구제 지원 사업 협약을 비대면 디지택트 방식으로 체결했다. 동서발전 제공

한국동서발전㈜(사장 박일준)이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한 권익 구제 지원 사업을 동구로 확대한다.

동서발전은 24일 울산화정종합사회복지관(관장 황상선)과 동구 취약계층 주민 대상 권익 구제 지원 사업 협약을 비대면 디지택트(디지털+컨택트) 방식으로 체결했다.

이 협약은 어려운 법적 분쟁에 맞닥뜨린 취약계층 주민을 위해 소송대리인을 선임하고 수임료 등 소송비용을 지원함으로써 지역 내 사회적 약자들이 정당한 권익을 실현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해 체결됐다.

지원 대상은 울산 동구에 거주하는 국민기초생활보장 수급자 세대와 차상위 계층 세대 및 한부모 가족 등 취약계층 주민이며, 경제적 도움을 받기 어려운 만 34세 이하 실직 청년도 포함된다.

지원 대상에 해당하는 주민이 신청을 하면 소정의 심사 절차를 통해 지원 필요성을 확인한 후 변호사 보수, 인지대·송달료 등 소송비용을 지원하게 된다. 해단 대한법률구조공단의 무료법률구조 제도를 통한 권익 구제가 어려운 경우에 한해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신청 등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울산중구종합사회복지관, 울산화정종합사회복지관으로 문의해 안내받을 수 있다. 하주화기자 jhh040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울산신문은 여러분의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그러나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개인정보 침해. 명예훼손의 우려가 있는 댓글. 도배성 댓글.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은 삭제 될수도 있습니다.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